휴스턴
달라스 | 어스틴 | 휴스턴 | 영상뉴스 |

주휴스턴 총영사관, 휴스턴 경찰국에 마스크 전달

중앙일보 0 62

코로나19·인종차별 반대 시위로부터 시민 안전 지켜준 노고에 감사
안명수 총영사, 마스크 1,500장 전달… 경찰부국장, “한인사회 치안 각별히 신경쓰겠다”

053a17dcf4c0f64b7e1551e5a97ab330_1593124197_36.jpg
주휴스턴 총영사관 안명수 총영사(우측에서 세번째)가 휴스턴 한인사회 단체장들과 함께 휴스턴 경찰국을 방문, 마스크 1,500장을 전달했다. 

주휴스턴 총영사관(총영사 안명수)는 지난 24일(수) 코로나19 위기 상황 속에서 조지 플로이드 사망사건 관련 항의 시위가 평화롭게 이뤄질 수 있도록 대처한 휴스턴 경찰의 노고를 격려하고자 마스크 1,500장을 전달했다.

안명수 주휴스턴 총영사는 휴스턴 경찰의 수고에 대한 휴스턴 한인사회의 감사의 뜻을 전달하고자 신창하 휴스턴 한인회장, 이원일 휴스턴 뷰티서플라이협회장 등과 함께 휴스턴 경찰국을 방문해 마스크를 전달한 뒤, Herry Gaw 휴스턴 경찰국 부국장(Assistant Chief)와 면담했다.

안 총영사는 Herry Gaw 경찰국 부국장과의 면담에서 Art Acevedo 휴스턴 경찰국장이 직접 인종차별 시위현장에 나와 시민의 목소리를 들으며 소통한 것을 비롯한 휴스턴 경찰의 슬기로운 대처로 휴스턴 지역에 시위로 인한 큰 피해가 발생하지 않은 점 등 휴스턴 경찰의 대처 능력을 높이 평가했다.

또 안 총영사는 지속적으로 휴스턴 한인사회 치안에 각별히 신경을 써줄 것을 요청함과 동시에 휴스턴 한인사회와 휴스턴 경찰국이 긴밀한 협력 관계를 구축해 나기길 바란다고 전했다. 


Herry Gaw 부국장은 안 총영사의 방문 및 마스크 지원에 깊은 사의를 표하고, 앞으로 주휴스턴 총영사관은 물로 휴스턴 한인사회에 적극 협조하겠다는 뜻을 밝힌뒤, Gaw 부국장은 휴스턴 한인 상점 밀집 지역 등에 대해 문의하고, 향후 동 지역의 치안에 각별히 신경 쓰겠다고 전했다.

주휴스턴 총영사관측은 향후 우리 동포들의 안전을 위해 치안 당국과 긴밀히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조훈호 기자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